본문 바로가기

FOODPOLIS

정보센터

  1. HOME
  2. 정보센터
  3. Press 센터
  4. 보도자료

보도자료

제목
‘전통발효 쌀로 소스 만든다...’ 전통장류 K-소스 개발할 16개 기업 과제 선정
작성자
Master
작성일
2022-06-10
이메일
 
첨부
hwp 파일(보도자료_0610) _전통발효 쌀로 소스 만든다..._ 전통장류 K-소스 개발할 16개 기업 과제 선정 (1).hwp
jpg 파일소스산업화센터사진(압축).jpg 
‘전통발효 쌀로 소스 만든다...’ 전통장류 K-소스 개발할 16개 기업 과제 선정

 

 

‘전통발효 쌀로 소스 만든다...’
전통장류 K-소스 개발할 16개 기업 과제 선정
- 식품진흥원 소스산업화센터, 소스·전통장류 혁신성장 지원사업 본격 추진 -


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이사장 김영재, 이하식품진흥원’) 소스산업화센터는 2252022년도 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 소스전통장류 혁신성장지원 사업수행기업 선정과 협약을 모두 완료하고 해당 과제를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해당 지원사업은 소스·전통장류 식품 산업 성장을 위해 잠재력이 우수한 식품 기업을 발굴하여 기업 경쟁력 향상 및 식품산업 육성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식품진흥원, 농림축산식품부, 전북도, 익산시가 협업하여 올해 3(‘22)부터 전국의 식품기업을 대상으로 모집한 결과, 2차례에 걸쳐 16개사를 선정하게 되었다.

지원 내용은 국산 식품 원료를 활용한 제품 개발 및 컨설팅 시제품 제작 지원 품질개선·공정개선 지원 유통안정성 기술 개발 등이며, 최대 ‘2211월까지 과제를 수행하게 된다.

특히, 선정기업 중 초정은 쌀을 활용한 식초 및 발효 분말소스를 생산하는 기업으로, 금번 사업에는 쌀누룩을 활용한 전통발효 쌀소스 제조기술 개발 및 품질개선이라는 과제명으로 참가하게 되었다.

초정 정인숙 대표는 이번 사업을 계기로 고령자 및 환자를 위해 맛과 식감을 살린 쌀 잼과 요거트를 개발할 계획이며 식품진흥원과 함께 우리 쌀을 활용한 다양한 아이템을 발굴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고 말했다.

식품진흥원 김영재 이사장은 전 세계적으로 소스 시장이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내부적으로는 정부의 전통식품·한식 관련 정책이 활성화 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러한 대내외적 환경을 고려해 전통장류를 활용한 소스 개발의 활성화가 필요하다

식품진흥원은 전문 인력 및 우수한 인프라를 활용하여 전국의 소스·전통식품 식품 기업들이 사업 경쟁력을 확보하고 시장을 선점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